보도자료

보도자료

삭제하시겠습니까?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댓글 내용을 남겨주세요. 최대 글자수를 초과하였습니다. 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지피코리아] 제4회 한중혁신대회 (주)코리센 1등 수상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1.11.24
  • 조회수 : 22

제4회 한중혁신대회 시상식이 22일 호텔스퀘어 안산에서 韓中 655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됐다.

한중혁신대회는 “새로운 협력, 새로운 원동력, 새로운 미래“라는 주제로 한국 기업의 중국 진출에 대한 정책적 지원, 현지화 전략으로 한국의 우수 혁신 창업기업들이 중국 시장을 개척하고 산동성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첨단 기술산업의 융합과 보완을 촉진하고, 중•한 기업•학교•연구기관•창업보육 및 기술거래기관 협력의 새로운 플랫폼이다.

2018년부터 2021년까지 중국 산둥성 인민정부가 주최로 열린 4년간의 한중 혁신대회에는 총 3000개 넘는 혁신 프로젝트가 참가했다. 그 중에 172개 기업이 수상 받았으며 대회를 통해 112개 한국 선진기술 프로젝트가 산동성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 여기에 200명에 가까운 한국 창의력이 있는 창업인력이 중국 산동성에 진출하기도 했다.

제4회 한중혁신대회에는 총 655개 한중기업이 참가했으며, 이 중 30개 우수한 한국 기업이 본선에 진출했다. 결승전은 중국 산동성 웨이하이시에 있는 5명의 한국 전문가와 화상심사로 진행됐다. 각 기업의 프로젝트 별 기술에 대한 혁신력, 응용의 가치, 유통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1등 ㈜코리센 , 2등 ㈜라이트브릿지, ㈜에코위더스, 3등 두루주, ㈜에너지파트너즈, 포토멕㈜ 이 수상했다. 

행사후 수상기업은 1년 내에 중국 산둥 웨이하이에서 회사를 설립할 수 있으며 웨이하이시 시정부는 기업의 수상 등급과 회사 설립의 규모에 따라 10만~50만 위안의 지원 자금을 제공한다. 또 회사 규모에 따라 2년간 사무실 임대료를 면제해 주고, 대출 및 융자자금, 세비우대, 기술 연구개발비용, 특허자금 등을 지원한다.

제4회 한중혁신대회 시상식을 통해 한국의 16개 기업이 웨이하이시 서비스무역산업단지, 웨이하이시 국제서비스 아웃소싱 소프트웨어원과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였고, 한국 기업 ㈜EMTC와 중국 웨이하이지대신에너지자동차연구원유한회사와 기술협력 MOU 협약서를 체결했다.

그리고 중국에 진출하고자 하는 한국기업이 중국 진출을 할 때 금융자문, 국제금융교류, 투자 파트너 소개, 중한펀드상품 교류 등 포괄적이고 실질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하여 양국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한국 신라자산운용사㈜ 와 중국 근원자본관리유한공사가 MOU 체결했다.

이번 대회 시상식에 대한민국 국회 헌정회 부회장이자 한중혁신대회 한국 대회조직위원장 박태권,한국산업단지 경기 반월시화 스마트그린산업단지 단장 조병걸, 경기도 기업경제인 협의회 부회장 이병식, 안산대학교 대외협력처장 조재환 등 귀빈들이 참석했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회 이원욱 위원장, 국회 행정안정위원회 서영교 위원장, 김남국 국회의원, 김철민 국회의원, 윤화섭 안산시장은 영상으로 대회 축하를 전달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한중혁신대회

이전글 [전자신문] 코리센, 지정맥인증시스템 한·중 혁신대회에서 한국기업 부문 1위
다음글 [전자신문] 코리센, SWA 기술 접목한 차세대 지정맥 알고리즘 KISA 전체인증 획득